전세값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포스트잇 조회 9회 작성일 2021-04-13 14:34:50 댓글 0

본문

전셋값 하락에 거래 절벽...집값 하락 신호탄? / YTN

[앵커]
최근 주택 매매량이 줄어들고 아파트 전셋값은 떨어지는 등 부동산 시장의 주요 지표가 약세를 가리키고 있습니다.

본격적인 집값 하락의 신호탄이 될지, 일시적인 숨 고르기에 그칠지, 정부의 공급대책 후속 조치와 서울시장 보궐 선거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신윤정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학원가와 가까워 자녀 교육을 위한 전세 수요가 많은 서울 강남구의 재건축 아파트 단지입니다.

이곳의 전용면적 76㎡ 전세 보증금은 지난 1월 최고 10억 원까지 거래됐는데, 최근 호가는 6~7억 원대까지 떨어졌습니다.

실제로 한국부동산원 조사를 보면, 3월 넷째 주 강남구 아파트 전셋값은 전주보다 0.02% 떨어지며 45주 만에 하락으로 전환했습니다.

송파구도 0.01% 낮아져 50주 만에 하락했고, 마포구는 무려 80주 만에 상승 행진을 끝냈습니다.

[박원갑 / KB국민은행 부동산 수석전문위원 : 일부 소화되지 않는 전세 매물이 많아서 봄 이사 철에도 소강 국면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고요, 다만 올해 아파트 입주 물량이 지난해보다 크게 줄어서 안정세가 계속될지는 좀 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주택 매매 시장도 숨죽인 상태입니다.

지난달 주택 매매 거래량은 한 달 전보다 4%, 1년 전과 비교해서는 25% 가까이 줄었습니다.

여기에 작년 말까지 최고치 경신을 이어갔던 한국은행의 주택가격전망지수까지 한 달 새 5포인트 내리면서 석 달 연속 내림세를 보였습니다.

2·4 공급대책 기대감과 보유세 증가 등으로 관망세가 짙어지면서, 부동산 시장이 숨 고르기에 들어갔단 분석입니다.

[윤지해 / 부동산114 수석연구원 : 최근 거래량이 줄고 가격 상승 폭이 일부 둔화하고 있습니다만, 수도권 외곽지역과 서울지역 주요 재건축은 고점 갱신을 지속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뚜렷한 안정이라 평가하기는 어렵고요. 숨 고르기 국면 정도로 해석하고 있습니다.]

정부는 부동산 시장 안정을 위해 LH 사태와는 별개로 공급대책 후속조치를 차질없이 이어가겠다는 입장을 거듭 강조하고 있습니다.

[홍남기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26일) : 다음 주에 5·6대책에 따른 제2차 공공재개발 후보지 선정결과와 2·4공급대책 관련 지자체 제안 부지를 대상으로 한 제1차 도심사업 후보지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본격적인 집값 하락으로 이어질지, 일시적인 현상에 그칠지 정부의 후속 대책이 주목되는 가운데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따른 재건축 규제 완화 등도 서울 집값의 향방을 가를 전망입니다.

YTN 신윤정[yjshine@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2_202103280534082713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매매가보다 비싼 전세값아파트, 진짜 이유는

[앵커]
최근 부동산시장에서 전셋값이 매매가격보다 비싼 계약이 체결되고 있습니다. 이런 현상을 두고 ‘전세 품귀’가 심해진 탓이라고 보는 시각이 많은데요. 그것보다는 집값하락을 예상하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됩니다. 이보경기자가 전합니다.

[기자]
최근 전셋값이 고공행진을 하면서 전세가격이 매매가를 웃도는 ‘깡통 전세’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지난 한달간 수도권에서 전세가격이 매매가격보다 비싼 주택거래가 29건이나 됐습니다. 전세가가 매매가의 90% 이상인 계약도 155건이었습니다.
(CG)
/인천시 동구 송림동 송림휴먼시아1단지의 매물은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이 114%에 달했습니다.
군포시 당정동 대우푸르지오 물건의 경우에도 지난달 3억 2,500만원에 전세거래가 이뤄진데 비해 매매는 2억8,850만∼3억3,000만원에 체결됐습니다.
이런 현상은 동두천시 생연동 부영6단지,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중동 은하마을에서도 발생했습니다./

이처럼 전세값이 집값을 넘어서는데 대해 전세가 워낙 귀해 전세값이 천정부지로 치솟기 때문이라고 말합니다. 하지만 가만히 생각해보면 집을 살수 있는데도 집을 사지 않고 ‘깡통전세’ 위험을 무릎쓰고 굳이 전세를 고집한다는 것은 집값이 떨어질 것으로 보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집값이 오른다면 매매가격 이상으로 돈을 손에 쥐고 있으면서 집을 사지 않을 사람은 없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함영진 센터장 / 부동산 114
“집값이 오르지 않고 오히려 떨어진다면 손절에 대한 리스크도 있는거죠. 가수요나 투자 수요가 좀있어서 시장이 움직이는 지역이 아니라면 집을 사는 것을 부담스러워하는 경우들이 있는 것 같아요.”

매매값을 넘어서는 전세값 현상을 단순히 전세품귀, 전세난을 보여주는 사례일까요? 집값 하락을 우려해 매매를 기피하는 경우가 늘어나는 것으로 보는 게 더 정확한 진단으로 파악됩니다.

서울경제TV 이보경입니다.

서울 아파트 전세 하락 행렬...집값은 5개월 만에 상승폭 축소 / YTN

[앵커]
대규모 공급 대책에다 보유세 부담 등의 요인이 겹치면서 부동산 시장 과열 양상이 다소 누그러지는 모습입니다.

강남에 이어 마포와 강동구의 전셋값이 마이너스로 돌아섰고, 서울의 집값은 5개월 만에 상승 폭이 축소됐습니다.

김현우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서울 마포구의 아파트단지입니다.

지난 1월, 전용면적 84㎡짜리 전세가 10억5천만 원에 실거래됐습니다.

지난달에는 1억5천만 원 내려간 9억 원에 신규 계약됐습니다.

계절적 비수기에다 신규 물량 공급을 앞두고 안정세가 짙어지고 있습니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지난해 11월과 12월, 0.14∼0.15%까지 높아졌습니다.

하지만 올해 들어 오면서 오름폭이 줄며 진정되는 모습입니다.

특히 마포의 이번 주 전셋값은 0.01% 떨어지며, 무려 90주 만에 하락 전환했습니다.

강동구 역시 지난해 2월 둘째 주 이후 59주 만에 마이너스를 기록했습니다.

[윤지해 / 부동산114 수석연구원 : 서울지역 1분기 입주물량이 만 가구 이상으로 많은 편이었고요. 특히 서울에서도 강동구와 마포에서의 입주물량이 많았습니다. 또한, 급등한 전셋값 수준에 수요층들의 부담도 커지면서 전셋값 수준이 일부 조정되는 분위기입니다.]

2·4 공급 대책과 보유세 부담 등이 겹치면서 서울 아파트 가격도 이번 주 0.05% 올라 상승 폭이 소폭 축소됐습니다.

특히 공급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금리 인상 부담도 커지면서 매수세가 감소하고 있습니다.

아파트와 단독, 연립을 포함한 지난달 서울의 주택 종합 매매가격은 0.38% 오르는 데 그쳐 5개월 만에 상승 폭이 둔화했습니다.

전문가들은 집값 급등에 대한 우려가 공급 대책으로 다소 낮아지면서 부동산 시장이 심리적 안정을 찾아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YTN 김현우[hmwy12@ytn.co.kr]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2_202104011805240825
▶ 제보 하기 : https://mj.ytn.co.kr/mj/mj_write.php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u0026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전세값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2,23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xn--om2b13iwre3tfq9q.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